New Reef tank ( From 2004.06 ~   )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[2008.10.19]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꼭 일년만에 어항사진을 찍어봤습니다. 금년초에 어항 실리콘 접합 부위에서 문제가 생겨 어항을 비우고 산호을 다른 곳에 피신 시켜놓았다가 6개월 전 다시 찾아와 셋팅했습니다. 2개월 정도를 산호와 해수어를 맡겨 놓았다가 다시 찾아왔을 때 산호들의 상태가 너무 안좋았었는데 다행스럽게 최근 몇 개월간 원래 색대로 돌아오고 있습니다. 간만에 사진 찍으려니 참 힘드네요. 실제 발색이 요즘 참 좋고 어항이 아주 환한 상태인데 카메라로 제대로 표현이 안되네요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[2007.10.17]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정말 간만에 어항사진을 찍어봤습니다. 리갈엔젤이 제 어항에 입수된지 3년이 조금 넘었네요^^. 얼마전 수족관에 갔더니 암놈처럼 생긴 플레임엔젤이 있기에 한 마리 구입했습니다. 싸우지 않고 잘 지내네요. 아쉽게도 제 어항의 트레이마크였던 레더코랄은 블루페이스가 자꾸 쪼아서 다른분 어항으로 이사를 보냈습니다. 물론 블루페이스도 자꾸 산호를 쪼아 결국엔 방출되었습니다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[2006.12.03]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어항에 변화가 좀 있었습니다. 어항사이즈는 1200Cm(L) * 850(D) * 600(H)로 약간 어항의 크기가 커졌습니다. Lighting : All T5 / Skimmer : Bubble king 300 / Return Pump : Red Dregon 65W / Tunze 6100 *2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[2005.10.29]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우리집 해수어들은 군기가 들어서 사진을 잘 보시면 일렬로 잘 다닙니다^^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[2005.05.07]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[2005.04.07]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[2005.01.16]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[2004.10.17]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리프클럽에서 제 어항이 9월의 어항으로 선정되는 바람에 사진을 올리려고 한 번 찍어봤습니다

 

아직도 어항이 안정되지 않은 상태입니다만  

 

몇 일전부터 아크로포라들의 색깔이 조금씩 좋아지는 것이 느껴집니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[2004.09.26]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Red sea Regal Angel을 입수 시켰습니다.

 

난이도가 상당한 해수어이지만 수족관에서 비트먹는 리갈을 보는 순간 맛이가서....^^;

 

그 동안 정이 많이 들었던 한 버블코랄 등 LPS산호류를 정리하고 SPS위주로 어항을 변신시켰습니다

 

조명을 바꾼지 약 1개월 정도가 지났는데 아크로포라의 색깔들이 조금씩 좋아지는 것 같습니다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[2004.08.14]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그동안 해수어를 투입했습니다

 

지난 몇 년간 제 어항에 있었던 해수어들을 다른 분께 양도하고,  모두 작은 싸이즈의 옐로탱1, 블루탱2,

 

화이어고비5, 플래임엔젤1, 퍼큘러클라운2 를 투입했습니다

 

일부 산호를 좀 더 정리하고 빈 곳에 아크로포라 몇 점을 더 추가할 예정입니다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[2004.07.17]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물이 좀더 맑아졌네요

 

바닥과 라이브락에 생겼던 다이애텀은 모두 없어졌고, 대신에 실이끼 약간이 펌프등에 생겼습니다

 

라이브락과 샌드를 모두 새롭게 교체했다면 지금쯤 실이끼가 어항 전체를 덮어야 할 시기인데,  

 

일부의 락만 교체를 해서 그런지 실이끼의 공격조짐이 아직 없습니다

 

 조만간 맡겨놓은 산호와 해수어들을 찾아오고 일부 산호를 정리하면 어항이 조금 나아질 듯 합니다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[2004.07.04]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물이 완전히 맑아지지는 않았지만 상당히 맑아졌네요

 

바닥과 라이브락에 생겼던 다이애텀도 좀 없어진 것 같고

 

움츠렸던 산호도 제법 피었습니다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[2004.06.30]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30Kg 정도의 라이브락을 교체했습니다. 락을 쌓은지 4일째 지난 어항입니다

 

일부 라이브락 만을 교체하는 것이어서 완전히 새로 시작하는 것과는 다르지만,

 

락을 추가하면 새롭게 질산싸이클이 돌며 해수어들이 견디기 힘들 것 같아, 해수어들은 모두 다른 곳에 맡겼습니다

 

정석대로 다이애텀 이끼가 생기기 시작합니다.

 

2년 이상 사용하고 있는 자작 스키머는 열심히 일을하네요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[2004.06.15]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새로 이사를 하면서 어항을 새롭게 시작합니다.

 

대부분의 장비를 그대로 사용했지만 어항은 120Cm * 70 * 70 사이즈로 새롭게 맞추었습니다

 

이사를 하면서 너무 힘이들어 막 때려 넣은지 10일 지난 어항입니다.

 

많은 산호들은 다른분께 맡겨놓은 상태이고, 라이브락 교체를 위해 많은 락이 빠져있는 상태입니다.  

 

이사하면서 충격이 있었을텐데 백점 하나 없이 잘 견디어 주는 해수어들이 어찌나 고마운지...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Old Reef tank ( 2000.11~ 2004.05 ) 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 동영상 Angel and tangs mpeg

 

 

 

  동영상 Leather coral & clown fish mpeg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[2004.03.01]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그 동안에 별다르게 변한 것은 없습니다.

 

어항 가운데에서 몇 년간 잘 자라던 제니아가 원인 모르게 비실거리더니 몇 달전 죽었지만

 

대신에 아크로포라는 많이 자랐고, 그 동안 죽어나간 해수어는 없습니다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[2003.09.07]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오래 간만에 사진을 한 번 찍어봤습니다.  약 4~ 5개월 전에 베란다에서 뿌린 살충제가  어항에 들어가는 바람에 몇 년간을 잘 키워오던 많은 아크로포라를 잃었습니다.    다행히도 다른 산호나 해수어들은 그래도 괜찮았습니다. 이제 서서히 다시 어항이 안정을 찾아 가는 것 같습니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플래임엔젤

 

파우더블루탱

 

버블코랄, 클램

 

클라운피쉬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[2003.03.08]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아크로포라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프로그스파운 산호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[2002.12.29]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카펫 말미잘:죽었어요..역시 예쁜녀석들은 어려워..

 

아크로포라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[2002.06.20]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[2002.05.29]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레더코랄과 클라운피쉬

 

 

 

 

 

 

아크로포라와 클램

 

해머코랄

 

카디날피쉬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[2002.04.23]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옐로우레더와 락브레니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[2002.01.22]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[2001.10.08]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옐로우레더

 

옐로우레더 피지산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[2001.07.08]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버튼폴립

 

 

 

 

 

그린스타폴립

 

제니아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폭스코랄

 

카디날피쉬

 

옐로우폴립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옐로우레더

 

스트라이프 그린머슈롬

 

파이프오르간

 

핑거레더

 

 

 

 

 

 

블루탱과 레더코랄

 

해머코랄

 

버드네스트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[2001.04]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         

 

Copyright(c) 2004 by 장래관. All rights reserved.  Contact to reefcrazy@paran.com  for more information